아이폰6s 플러스 케이스 추천 완전 맘에 드네요

12개월 무이자 할부로 구입한 애플 아이폰6s 플러스 언락폰 공기계를 위한 케이스를 구입하려고 지마켓, 11번가 등을 검색 해봤는데 너무나 많은 케이스 상품들이 있어 보기만 해도 피로감이 몰려 왔습니다.


케이스 선택 때문에 스트레스를 엄청 받았었는데요 그 이유는 케이스 상품이 너무 많기도 했지만 케이스 타입을 어떤 것으로 결정해야 할지도 고민해야만 했기 때문 입니다.


젤리나 실리콘 재질의 범퍼 케이스는 실용성 측면에서 볼 때 별로였고 혹시라도 아이폰을 떨어트렸을 때 범퍼 자체에서 얼마나 충격을 커버해 줄지도 의심스러웠습니다.


그래서 범퍼 케이스는 일단 패스하고 플립 형태의 지갑 케이스와 덮개 잠금이 있는 다이어리 케이스에서 고민하다 다이어리 케이스로 결정 했습니다.


플립형 지갑 케이스는 구글 넥서스5 휴대폰을 사용하면서 이미 사용해 본적이 있는데 플립 형태라서 스마트폰 사용이 편리한 면도 있었지만 지갑 겸용으로 사용할 때 불편한 점이 몇 가지 있었습니다.



인터넷 쇼핑몰을 검색하며 점점 지쳐 가는 와중에 제 맘에 쏙 드는 아이폰6s 플러스 케이스를 발견 했습니다.


"구스페리"라는 회사의 제품인데 상품명은 "구스페리 달빛소나타 다이어리 케이스" 입니다 ^^ 


상품명이 좀 길고 복잡하죠? ㅎㅎ


케이스 가격은 8,000원 대 이고 택배비 2500원 별도로 주문하여 주문 다음날 택배로 상품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다이어리 소재는 양가죽 이라고 하네요 ^^ 소가죽 재질에 비해 좀 고급진 느낌은 떨어지지만 비닐 같은 인조피혁 재질 보다는 고급스러웠습니다 ㅎㅎ


주문 결제 후 상세 정보를 다시 보니 아이폰6 케이스라고만 상품 설명이 되어 있어 아이폰6s 플러스와 호환이 되지 않으면 어쩌지 싶어 걱정을 했었는데 제품을 받아 보니 케이스 패키지에 아이폰6s +와 호환 된다고 스티커가 붙어 있어 안심 했습니다.


슈피겐이나 베루스 제품은 가격대가 높은데다 다이어리 형태의 케이스를 찾기 힘들었는데 구스페리 케이스는 가성비 면에서 매우 만족스러웠습니다. 강력 추천 해봅니다.


컬러는 때가 덜 탈 것 같아 브라운 색으로 주문했는데 밝은 톤의 카멜 색상도 맘에 들더군요




마그네틱 자석 단추형 덮개가 적용되어 다이어리를 열고 닫을 때 똑딱 단추에 비해 상대적으로 간편하게 여닫을 수 있습니다. 덮개가 없는 플립 타입의 지갑 케이스는 지폐나 신용카드, 체크카드, 교통카드, 신분증 등을 넣어 지갑이 두툼해지면 지갑이 가운데가 살짝 붕 뜨게 되는데 다이어리 케이스는 플립 덮개에 마그네틱 잠금부가 있어 다이어리 가운데가 뜨지 않습니다.


구스페리 다이어리 케이스의 장점 부터 알려드리자면…


다이어리에는 덮개가 있어 아이폰6 전용 방탄유리 필름을 부착하지 않아도 액정을 보호 할 수 있습니다. 손에서 떨어트려도 내부에 설치된 젤리 케이스 뿐만 아니라 다이어리 외관이 1차적으로 충격을 상쇄 시켜줘 범퍼 케이스 보다 폰 보호 효과가 큽니다. 또한, 가격 대비 디자인이 깔끔하여 저렴해 보이지 않고 케이스 본체를 스탠딩 형태로 세울 수 있어 침대에 누워 동영상 감상 시 매우 편리 합니다.




다이어리가 스탠드 받침이 가능하도록 디자인 되어 있어 위의 사진 처럼 거치대로 접어 깔끔하게 세울 수 있답니다 ^^


단점은 다이어리 덮개 잠금이 길쭉하여 화면 위 쪽에서 걸리 적 거리는 편 입니다. 뒤로 제끼면 되는데 그렇다고 화면을 많이 가리는 건 아니고 뭐랄까 밥 먹는데 누가 쳐다 보는 듯한 그 정도의 불편함이 느껴지네요 소가죽 재질에 비해 케이스 외형 감촉이 상대적으로 매끄러운 편 입니다ㅎㅎ -끝-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