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재난지원금으로 다이소에서 생활용품 잡화구입 사용후기

선불카드로 지급된 파주시 재난지원금을 사용하기 위해 사용처를 알아보다가 금촌 금릉역  인근의 다이소에서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금촌 시내의 다이소 매장은 다이소 본사 직영점이라 사용할 수 없고 다이소 금릉역점은 가맹점이라 사용 가능 합니다.


다이소 금릉점 매장은 전체  2층이지만 1층이 상당히 좁아 사실상 2층 단층 매장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잡화의 종류가 매장 넓은 다른 곳에 비해 다양하지 않지만 재난지원금 결제가 가능한 곳 입니다.


다이소 금릉역점 영업시간은 오전 10시 부터 밤 10시까지 입니다. 위치는 경의선 금릉역 횡단보도 건너 중앙광장을 가로질러가면 좌측으로 한솥도시락이 있고 그 옆에  전기차 충전소가 있는데 그 곳 바로 옆 건물 입니다. 금릉역에서 도보로  2-3분 거리.

 

다이소 금릉역점


지금 이 시국에 다이소 이용이 적절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재난지원금을 사용할 사용처가 마땅치 않습니다. 주로 피자, 치킨, 분식이나 버거킹, 롯데리아 아니면 카페베네 같은 곳에서 커피를 마시는데 사용하고 있습니다.


생필품이나 잡화는 집 근처 GS슈퍼에서 구입할 수도 있지만 다이소 잡화 가격 보다 비싼 편 입니다. 예를 들어보자면 250ml 용량의 가그린 가격이 다이소는 3000원 이마트나 GS슈퍼는 3700원 입니다.


이렇게 가격 차이도 크고 다양한 생활용품 잡화를 한 곳에서 구입할 수 있어 운정 신도시에서 금촌 다이소 까지 찾아갔답니다 ^^


다이소 가보면 당장 필요 없어도 괜히 사두고 싶은 잡화가 여럿 있는데 구입 욕구를 최대한 억제를 하고 꼭 필요한 것과 가성비 높은 것들을 위주로 골랐습니다 ㅎㅎ 거의 30분 가까이 고른 것 같습니다.


다이소에서 구입한 잡화 목록 .


목 쿠션 겸 방석 5000원. 


가그린 250ml 3000원.


포장용 뽁뽁이 50cm x 5m 2000원.


탈취제 샤프란 케어 2000원.


스테인레스 미니 식판 3000원.


페이크 삭스 덧신 양말 1500원.


주방용 스테인레스 집게 1000원.


실리콘 뒤집개 3000원.


사각 도마 1000원.


다이소 방석 쿠션

다이소 생활용품 잡화 구입


우선은 요렇게 구입했고 다음에 한번 더 가서 쟁여 두기 좋은 소모성 생활용품, 세제나 락스 같은 것을 더 구입할 생각 입니다. 베트남 G7 3in1 커피믹스를 구입하고 싶었는데 없어서 아쉬웠습니다. 쿠팡 같은 인터넷 오픈마켓 보다는 비싸지만 긴급재난지원금을 사용할 수 있는 오프라인 매장이 제한적이라 어쩔 수 없습니다.


NH 농협 파주시 지역화폐 선불카드의 불편한 점.


경기도 재난기본소득과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은 신용카드 포인트로 받아 사용하기에 편하고 결제할 떄 마다 잔액이 얼마 남았는지 바로 알 수 있는데 파주시 선불카드는 ARS 전화로 잔액조회를 해야 알 수 있습니다. 사용처 매장마다 다른데 어떤 곳은 영수증에 선불카드 잔액이 표시되기도 합니다만 아무튼 직관적이지 않습니다.


앱카드가 아닌 선불카드라서 항상 챙겨서 소지해야 하고 마그네틱 방식이라 IC카드로 결제할 때 보다 번거롭습니다. IC카드는 결제 단말기나 키오스크에 꽂으면 되지만 마그네틱은 슬롯에 넣고 좌우로 밀어 줘야 합니다 ^^


지원금 10만원 정말 감사한 마음 입니다만 다음에는 파주시도 신용카드 포인트로 지급하면 좋겠습니다. 언제 또 이런 지원금을 받게 될지 모르겠지만… 다이소에서 재난지원금 선불카드 사용후기 -끝-